어머니 생신 & 화이트데이, 아이들이 좋아하는 몰랑이 사탕?으로 시작!

오후부터 어머니 생신상을 부리나케 준비하던 아내, 메인요리로 회를 사올거면서 주변 요리를 너무 많이 해버린... 좀 오버하는게 아닐까 싶어 걱정되었는데 회먹느라 아내가 만든 요리를 먹을 틈이 없었다 ㅠ ㅠ, 잘 먹었다는 말씀도 안하시고 가신 어머니가 서운하다며 투덜대는 아내에게 위로한답 시고 말 잘못했다 아주 제대로 쿠사리를 먹었네.
어머니께 리엑션좀 잘해달라고 그리 잔소리를 했건만 에휴...
중간에 낀 난 뭔가 ㅠ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