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

돌아온 어버이날! 고맙구나
아이와 함께 나 또한 수없이 배우고 깨닿기를 반복한다. 이러다보면 나도 아버지의 마음을 조금씩 이해할지도. 막연히 그냥 그려려니 하겠지하고 체념하고 말았던 아버지의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