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중고 장터앱에서 첨으로 게임기를 거래해 보았다.
가격이 3000원이라 구매한 것인데 딱 3천냥 스러운 퀄리티이다. 레트로게임이란게 추억을 부르는 것임엔 틀림 없지만 막상해보면 정말 잼없는 게임도 많다. 더구나 이건 디스플레이 화면이 너무 작아서 어렸을 때라면 모르겠지만 이젠 눈이 금새 피로해진다. (맘같아선 개조를 하여 화면을 키워보고 싶다.)